shelley.jpg

 

 

2021, November 1st

셸리! 드디어 책장 위에서 내려오다!

"에세이 메일링캣, Shelley"

D-15

 

 

 

 

새로운 시작

책장위고양이가 모두가 바라던 세 가지 키워드를 가지고 "Shelley"로 돌아왔습니다.

 

#1
연/중/무/휴
시즌 구분없이 밀려오는 감동의 에세이 물결

#2
영/구/소/장
구독 후에도 에세이는 메일함에 영원히 남아...

#3
자/동/결/제
시즌마다 결제부담 없이 편리하게 이어지는 정기구독

 

 

 

 

 

 

 

 

베스트셀러 작가의 에세이

에세이를 통해 다른 이의 생각과 삶에서 나를 찾아갑니다. 베스트셀러 작가의 좋은 글은 이런 여정에 향기를 더해줍니다.

 

 

shelley_season1.jpg.png shelley_season2.png
shelley_season3.png shelley_season4.jpg

 

시즌1~시즌4 자세히 알아보고 싶다면...

지난시즌 톺아보기 🔗

 

 

 

 

 

 

 

 

 

받은 메일함에 영원히...

에세이를 이메일로 보내드립니다. 언제 어디서든 받은메일함을 열어보세요.
그 때의 그 느낌과 감동이 그 자리에서 당신을 기다리고 있을 거에요.

 

shelley_mail.png

 

 

 

 

 

 

 

 

 

바로, 당신을 위한

매일 새벽 6시에 에세이 메일이 도착합니다.
출근길 대중교을 즐기는 직장인, 글읽기 루틴이 필요한 청소년, 가치있는 오전의 여유를 만들고 싶은 누구든...

 

시즌5_대중교통책커피사진편집.png

 

 

 Covid-19로 힘든 시간을 이겨내고 있을 당신도...

 

2주간의 자가격리를 이겨낼 수 있도록 북크루와 작가들이 힘을 보탰습니다.

🛡️ 에세이 백신키트 '안녕' 무료 구독하기 🔗

 

 

 

 

 

 

 

 

 

2021년의 마지막 시즌

 

시즌5, 11월-12월 테마

 "하늘과 바람과 별과 에세이" 

shelley_season5.png

 

시인의 에세이는 언제나 가을

매일 아침 시인들이 전하는 다감한 에세이가

당신의 가을 하루를 반짝이게 만들어줄 거예요

 

올 가을, 시인들과 함께 반짝일 당신의 하루

 

책장위고양이의 이번 시즌은 시인들의 에세이와 함께해요. 흔히들 시인은 말하지 않는 것으로 말한다고 하지요. 그런 그들이 셸집사들을 위해 그동안 아껴왔던 반짝이는 문장들을 선사하려고 해요. 그러나 그 무엇도 홀로 반짝일 수는 없어요. 그것을 알아보고 읽어주는 눈을 가진 특별한 사람들로 인해 한 존재는 비로소 반짝이기 시작해요. 가을 하늘의 별처럼, 함께 반짝여 주세요.

 

시즌5. "하늘과 바람과 별과 에세이" 스토리 자세히 읽기 🔗

 

 

 

작가와 글타래

이번 시즌5에서는 유희경, 김소연, 송재학, 김복희, 김선오 시인의 에세이를 보내드립니다.

 

11월. November

  • 1주차는 셸리가 제안한 ‘첫 시집’
  • 2주차는 유희경 시인의 ‘다 읽지 못한 책’
  • 3주차는 김소연 시인의 ‘2030년’
  • 4주차는 송재학 시인의 ‘아직 나를 간섭하고, 결코 지워지지 않을 유년 시절의 영화 같은 이미지’

12월. December

  • 5주차는 김복희 시인의 ‘흉터’
  • 6주차는 김선오 시인의 ‘음악’
  • 7주차와 8주차와 9주차는 셸집사 추천주제

 

사전 구독자 100% 당첨 이벤트

10/25(월요일) 부터 10/31(일요일) 까지 딱 7일간

돌아온 Shelley 를 사전 구독하시는 분들을 위해 작은 선물을 준비했습니다.

 

starbucks_128x.png

 

하나. 사전 구독하신 모든 분들께 스타벅스 아이스아메리카노 선물을 드립니다.

둘. 11월 1일 발송되는 시즌5의 첫 메일을 마음 편히 받아보실 수 있는 여유를 보내드립니다.

 

*

 

에세이 메일링캣 "Shelley"

 

 

 

 

 

 

⚠️

셸리의  오랜친구 이자 지난 시즌1-4 구독자분들께서는  꼭  읽어주세요.

 

"시즌구독 방식에서 정기구독 방식으로 바뀌었어요."

구독 시점부터 그 날 발행되는 에피소드를 바로 보내드리기 때문에,
지난 시즌과 달리 놓친 에피소드를 모아서 보내드리지 못하는 점이 달라졌어요.

 

 

 

 

 

 

 

 

One more thing...

 

 

 

 

 

 

 

 

 

 

지난 시즌을 구독하는 두 가지 방법

 

1. 도서구매하기

(현재 시즌1, 시즌2 구매 가능)

shelley_books.jpg

(전국 온라인/오프라인/전자책 서점에서 구입 가능)

 

 

 

 

 

 

2. 돌아온 책장위고양이

지난 시즌을 구입하시면, 매일 새벽 한 편의 에세이를 메일함으로 보내드립니다.

(시즌1 ~ 시즌4까지 구독 가능)

 

 

- 지금까지 소식 -

10/15. 지난시즌 구독시스템 구축 완료하였습니다.

10/20. 에세이 메일 발송 원고를 정리하는 중입니다.

 

 

지난 시즌 구독서비스는 정기구독 에세이와 따로 메일함에 배송되므로, 정기구독과 함께 구독하셔도 됩니다.

 

-

 

돌아온 책장위고양이 (지난시즌 구독/재구독)

 

Comming So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