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년의 습작 기간을 거친 소설가의 자신을 좀먹지 않는 지속 가능한 글쓰기

두근두근! 신청하러 가기 [클릭] 강연후기(0)

✍️ 작가명 은모든
✏️ 필명 은모든
📚 저서목록 2018, <애주가의 결심>
2018, <꿈은, 미니멀리즘>
2018, <안락>
2019, <마냥, 슬슬>
2020, <모두 너와 이야기하고 싶어 해>
📹 강연방식 현장강연, 원격강연(실시간), 원격강연(사전녹화)
🏫 초청기관 독서모임, 도서관, 대학교, 기업, 공공기관, 단체
🎓 강연대상 교사, 학부모, 직장인, 프리랜서, 일반

은모든_변경후.jpg

 

은모든 작가는 누구인가요?

  • 은모든 작가는 15년에 달하는 습작 기간을 거친 후 다양한 형태의 소설을 선보이고 있는 소설가입니다. 십 대 시절부터 소설가를 꿈꾸고 대학에서 자연스레 문예 창작을 전공한 후 <애주가의 결심>으로 2018 한경 신춘문예 장편소설 부문을 수상했습니다.

 

은모든 작가는 어떤 분들에게 도움이 될까요?

  북크루는 은모든 작가 작가와의 만남을 다음과 같은 분들께 추천합니다.

  • 결코 포기하지 않고, 동시에 스스로를 좀 먹지 않으면서 꾸준히 창작을 이어나가고자 하는 분 

 

은모든 작가에게서 무엇을 얻을 수 있나요?

  은모든 작가와의 만남으로부터 아래와 같은 것을 얻을 수 있습니다.

  • 짧지 않은 습작 기간에 겪은 시행착오와 등단 후 비교적 짧은 시간 동안 다양한 형태의 소설을 발표한 경험을 듣습니다.
  • 지속 가능한 글쓰기를 향한 방향성을 전해드립니다.

 

 

“첫 번째 단행본을 손에 쥐기까지, 제게는 참 오랜 기다림이 있었습니다."
은모든 작가 스토리

 

십 대 시절부터 소설가를 꿈꾸고 대학에서 자연스레 문예 창작을 전공한 후 <애주가의 결심>으로 2018 한경 신춘문예 장편소설 부문을 수상하며 첫 번째 단행본을 손에 쥐기까지, 제게는 참 오랜 기다림이 있었습니다. 갑갑하게 정체돼 있던 시간의 흐름은 이후 단숨에 빨라지며 2018년도 하반기에 단편 소설과 일러스트를 미니 북에 담는 <테이크 아웃> 시리즈를 통해 <꿈은, 미니멀리즘>을, 중편 소설과 오디오북을 동시에 발매하는 <작은 책> 시리즈로 <안락>을 발표할 기회를 얻었습니다.


2019년에는 열 가지 술을 테마로 한 소설+에세이+테이스팅 노트를 한 권에 담은 하이브리드 술책 <마냥, 슬슬>을 펴냈으며, 2020년 상반기에는 경장편 소설이 출간될 예정입니다.

 

저마다 관심과 이상향은 다르다 하더라도 글을 쓰지 않는 동안에는 죄책감을 느끼고, 막상 쓰는 동안에는 괴로움에 허덕이는 모순을 품고 있다는 점에서 우리는 한데 묶일 수 있지 않을까요. 그러한 모순을 오래 들여다보며 마음에 새긴 크고 작은 원칙을 나누고자 합니다. 지속 가능하며 장점을 살리는 글쓰기의 원동력과 방법론을 두루 들려드리겠습니다. 

 

 

기사보기

강연후기 (0)

강연에 대한 소감을 남겨주세요

(꼭!) 강연일정, 강연주제 등의 궁금한 점은 우측 하단의 [1:1채팅상담]을 이용해 주세요. 성격에 맞지 않는 강연소감 이외의 내용(문의/광고...)은 등록되지 않습니다.